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금천구, 지역문제 해결 위한 민‧관 협력 프로젝트

기사승인 2019.11.22  17:58:25

공유
default_news_ad2
   
▲ 지난 10월 21일 안전한 ‘우리동네 상상하기’ 포스터 및 표어 공모 수상어린이 20명과 유성훈 구청장이 통학로 안전 캠페인을 실시했다.

[건강다이제스트 노익희 선임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지난 9월부터 오는12월까지 ‘2019 금천1번가 리빙랩 공모사업’으로 ‘여·행·우·동–여성과 어린이가 행복한 우리 동네’와 ‘여성 청년 1인 가구를 위한 생활안전개선 리빙랩’ 2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여·행·우·동’ 프로젝트는 금하로 30길을 안전한 보행로 만들기 위한 사업으로 금동초 학부모 모임 ‘시흥골 뚜벅이’가 추진한다. 지난 10월 10일부터 이틀간 ‘안전한 우리동네 상상하기’ 포스터 및 표어 공모를 실시, 100여점의 출품작 중 20명의 어린이 수상자를 선정했다. 10월 21일에는 유성훈 구청장이 어린이 수상자 20명과 함께 ‘통학로 안전 캠페인’을 진행했다.

또, 이날 즉석으로 ‘어린이와 구청장 Q&A’가 열렸다. “동네 슈퍼마켓이 높은 곳에 있어서 힘드니 엘리베이터를 놓아주세요”, “학교에는 불타기 쉬운 물건들이 많은데 화재로부터 안전할 수 있게 해 주세요” 등 아이들의 쉴 새 없는 제안에 유성훈 구청장은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공감해주고, 답을 주는 시간을 가졌다.

지난 12일에는 ‘시흥골 뚜벅이’ 주관으로 ‘똑똑한 안전, 즐거운 상상, 다같이 TALK TALK’ 공론장이 마련됐다. 그간 드론 촬영 등을 통해 찾아낸 지역의 문제를 공유하고, 관계 기관 및 주민들이 모여 더 안전한 보행로 개선을 위해 의견을 수렴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나온 의견을 토대로 행정과 협력해 스마트 기술 도입 등 개선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여성 청년 1인가구를 위한 생활안전개선 리빙랩’은 최근 사회적 이슈가 된 혼자 사는 여성 가구의 방범 문제에 대해 청년들의 시각으로 접근하고 해결 방안을 모색하는 프로젝트다.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구성된 ‘금천청년네트워크’ 주관으로 지난 10월 26일과 11월 9일 ‘후추는 주방에’ 공론장을 운영했다. 비영리 민간단체 ‘민달팽이 유니온’, (전)구로공단 쪽방촌 거주 여성, 1인가구 여성 청년, 경찰 관계자 등 문제 당사자와 전문가를 초청해 함께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아울러, ‘금천청년네트워크’는 공론장에서 나온 의견을 반영해 1인 여성청년 50가구에 ‘방범장치 키트’를 보급할 예정이다.

 

노익희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